볼빨간 일춘기

2018. 12. 12. 00:30아이엠영

장꾸
장꾸
장꾸

몰래 핸드폰 좀 보고 있었다고
그 틈에 립밤 범벅이 되었구나..

내가 잘못한 걸까
네가 잘못한 걸까


내가 잘못한 거지...
답정너

아휴


'아이엠영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귤 킬러  (0) 2018.12.13
역시 엄마의 코디!  (0) 2018.12.12
볼빨간 일춘기  (0) 2018.12.12
미소천사  (2) 2018.12.11
토블리, 유블리  (0) 2018.12.11
코코낸내  (0) 2018.12.11