손톱깎쟁이

2018.12.19 19:46I AM YOUNG

우리집 그녀는 요즘, 

'내가 할래' 병에 걸렸다.

못하게 하면 구석에 숨어서 때를 쓴다.


손톱도 직접 깎겠다고 때 쓰는데,

위험하다고 안된다고 해도 막무가네


깎아줄 때가 좋을 때라는 걸, 

언젠가는 알게 되겠지?



SONY | DSC-RX1RM2 | 1/80sec | F/5.6 | +0.30 EV | 35.0mm | ISO-6400


'I AM YOUNG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스트로베리 랩소디  (2) 2018.12.20
살랑살랑 눈웃음  (1) 2018.12.20
손톱깎쟁이  (1) 2018.12.19
낮잠 패러독스  (0) 2018.12.19
크리스마스 기분내기  (0) 2018.12.17
성격급한 그녀  (0) 2018.12.17